bar_progress

'제로백 4.9초' 제네시스 전기차, 세계시장 공략(종합)

최종수정 2021.04.19 14:24 기사입력 2021.04.19 14:24

댓글쓰기

제네시스 최초 전기차 ‘G80 전동화 모델’ 중국서 공개

제네시스가 첫번째 전기차인 ‘G80 전동화 모델’을 19일 처음으로 공개하고 세계 전기차 시장을 공략에 나섰다. 제네시스는 19일 중국 상하이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21 상하이 국제모터쇼'에서 브랜드 첫번째 전기차 모델인 G80 전동화 모델을 공개했다. 마커스 헨네 제네시스 중국 법인장(사진)은 "G80 전기차 모델의 세계 첫 공개는 중국 시장에 대한 제네시스 브랜드의 의지를 보여준다"며 "제네시스는 대표 모델인 G80와 GV80를 중심으로 중국 고객을 위한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통해 진정성 있는 관계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제네시스가 첫번째 전기차인 ‘G80 전동화 모델’을 19일 처음으로 공개하고 세계 전기차 시장을 공략에 나섰다. 제네시스는 19일 중국 상하이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21 상하이 국제모터쇼'에서 브랜드 첫번째 전기차 모델인 G80 전동화 모델을 공개했다. 마커스 헨네 제네시스 중국 법인장(사진)은 "G80 전기차 모델의 세계 첫 공개는 중국 시장에 대한 제네시스 브랜드의 의지를 보여준다"며 "제네시스는 대표 모델인 G80와 GV80를 중심으로 중국 고객을 위한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통해 진정성 있는 관계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제네시스가 19일 중국에서 브랜드 최초의 전기차인 ‘G80 전동화 모델’을 공개한 것은 향후 중국과 세계 전기차 시장을 동시에 공략하겠다는 포부로 해석된다.


중국 자동차 시장은 현대차가 판매 부진으로 수년째 고전하고 있는 곳이다. 현대차그룹은 제네시스를 비롯해 이날 중국에 처음 공개한 아이오닉 5 등 고급 친환경차를 바탕으로 중국시장에서 점유율을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제로백 4.9초' 제네시스 전기차, 세계시장 공략(종합) 썝蹂몃낫湲 븘씠肄


최대 주행가능 427km…제로백 4.9초

G80 전동화 모델은 뛰어난 성능과 디자인이 특징이다. 87.2kWh의 대용량 배터리가 탑재돼 최대 주행가능거리는 427km에 달한다. 350kW급 초급속 충전 시 22분이내에 배터리 용량의 10%에서 80%까지 충전도 가능하다.

G80 전동화 모델은 AWD(사륜구동) 단일 모델로 운영된다. 최대 출력 136kW, 최대 토크 350Nm의 힘을 발휘하는 모터를 전륜과 후륜에 각각 적용해 합산 최대 출력 272kW, 합산 최대 토크 700Nm의 동력성능을 갖췄다. 이를 통해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도달하는 시간을 의미하는 제로백은 4.9초에 불과하다.


모터와 구동축을 주행상황에 따라 분리하거나 연결할 수 있는 디스커넥터 구동 시스템(DAS)을 탑재해 구동 방식도 자유롭게 전환한다. 불필요한 동력손실을 최소화하고 효율적인 주행이 가능케 해주는 기술이다. 복합전비(연비)는 19인치 타이어 기준 4.3km/kWh다.


정숙한 실내와 부드러운 승차감도 G80 전동화 모델의 특징이다. 제네시스는 브랜드 최고 수준의 정숙성 확보를 위해 능동형 소음 제어 기술인 ANC-R를 G80 전동화 모델에 적용했다. 전면부 그릴은 공기역학적 효율을 고려한 전기차 전용 G-매트릭스 패턴으로 제네시스 고유의 전기차 이미지를 구현했다.

'제로백 4.9초' 제네시스 전기차, 세계시장 공략(종합) 썝蹂몃낫湲 븘씠肄


제네시스 전기차·아이오닉 5‥中 탈환 핵심 모델

현대차 그룹은 제네시스 전기차를 필두로 중국 시장 본격 공략에 나선다.

현대차는 지난 15일 중국 전략 발표회 ‘라이징 어게인, 포 차이나’(Rising again, For China)를 온라인으로 열고 중국 시장 재도약을 위한 4대 전략을 발표한 바 있다.


현대차그룹은 전동화 상품 라인업 확대, 수소연료전지 기술 사업 본격화 및 수소 산업 생태계 확장, 브랜드 이미지 쇄신, R&D(연구개발) 현지화 등을 4대 전략으로 추진한다.

'제로백 4.9초' 제네시스 전기차, 세계시장 공략(종합) 썝蹂몃낫湲 븘씠肄


특히 제네시스와 아이오닉5 등을 필두로 하는 친환경 고급차량이 중국 공략의 핵심요소다. 현대차그룹은 이를 위해 2030년까지 중국에서 전기차 등 친환경차 21종을 출시할 예정이다.


국내에서 사전 계약이 진행 중인 전기차 아이오닉5와 EV6도 이르면 올해 안으로 중국에 출시하고 내년부터 매년 전용 전기차 모델을 선보일 계획이다. 올해 하반기에는 세계 최다 판매 수소전기차인 넥쏘를 중국에 출시한다.


마커스 헨네 제네시스 중국 법인장은 "G80 전기차 모델의 세계 첫 공개는 중국 시장에 대한 제네시스 브랜드의 의지를 보여준다"며 "제네시스는 대표 모델인 G80와 GV80를 중심으로 중국 고객을 위한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통해 진정성 있는 관계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