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더 이상 폐 끼치고 싶지 않다"…'충수염 수술' 이재용, 오늘 서울구치소 복귀

최종수정 2021.04.15 10:43 기사입력 2021.04.15 07:33

댓글쓰기

"더 이상 폐 끼치고 싶지 않다"…'충수염 수술' 이재용, 오늘 서울구치소 복귀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서울구치소 수감 중 급성충수염으로 수술을 받고 병원에 입원해 있던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5일 구치소로 복귀한다.


재계 등에 따르면 이 부회장은 이날 입원 중인 삼성서울병원에서 서울구치소로 퇴원할 예정이다. 지난달 19일 응급수술을 받은 지 27일 만이다.

이 부회장은 당초 3주간 입원 치료가 필요하다는 의료진 진단에 따라 지난 9일 구치소로 복귀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고열에 시달리는 등 건강이 회복되지 않아 이번 주까지 추가로 입원 치료를 받으며 상태를 지켜보기로 한 상황이었다.


이 부회장은 대장까지 절제하는 수술을 받으면서 몸무게가 7~8㎏가량 빠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의료진은 상태를 좀 더 지켜보자고 의견을 냈지만 이 부회장은 "더 이상 폐를 끼치고 싶지 않다"며 구치소 복귀 의사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이 부회장은 지난 1월 국정 농단 사건 파기환송심에서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됐다. 이 부회장은 국정농단 사건과는 별도로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및 삼성물산 합병 의혹 등으로 서울중앙지법에서 22일 열리는 첫 공판기일에 출석할 것으로 예상된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사실은…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