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성동구 ‘2020 대한민국 도시대상’ 국토부장관상 수상

최종수정 2020.10.27 06:42 기사입력 2020.10.27 06:42

댓글쓰기

성수동 도시재생활성화 사업, 도시재생 분야 전국 1위 우수정책사례로 선정...젠트리피케이션 방지정책, 주민 주도 공동체활동 등 자생 가능한 도시재생 이끌어

정원오 성동구청장(가운데)과 성동구 도시재생 관계자들이 장관상 수상을 축하하고 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가운데)과 성동구 도시재생 관계자들이 장관상 수상을 축하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국토교통부 주최 ‘2020년 대한민국 도시대상’에서 성수 도시재생활성화 사업 추진 성과를 인정받아 도시재생 분야 1위로 국토교통부장관상을 수상했다.


대한민국 도시대상은 국토교통부 주최로 매년 전국 229개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지난 1년 동안 도시의 지속가능성과 생활인프라 수준을 평가해 시민의 삶의 질 향상과 도시경쟁력 향상을 위해 노력한 도시를 선정, 올해는 22개 지자체가 선정됐다.

성동구는 서울형 1단계 사업인 성수 도시재생활성화 사업을 추진하면서 전국 최초 젠트리피케이션 방지에 관한 조례 제정 및 상가임대차 보호법 개정 등 지역상생 관련 법제화에 기여, 임차인과 건물주 간 상생협약 체결, 성동안심상가 조성 등을 통해 지속가능한 도시재생을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


또, 주민협의체 모태 도시재생기업 ‘성수지앵협동조합’ 설립 지원, 주민앵커시설 성수나눔공유센터 조성, 주민 주도 도시재생 축제 ‘꽃길만 걸어요’ 개최, 지역 명소길 조성(아뜰리에길, 연무장길) 등 지역 주민 중심의 도시재생사업을 이끌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젠트리피케이션 방지 조례 제정으로 지역 상생방안을 마련, 성수지앵협동조합을 통해 주민 주도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하는 등 성수동 도시재생을 위한 다양한 노력이 좋은 평가를 받아 기쁘다”면서 “성수동 이외도 성동구에서 추진 중인 5개 도시재생활성화 지역도 전국의 모범이 되는 성공사례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