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방송사마다 애타게 찾던 가수" '리베카' 양준일 슈가맨3 출연하나

최종수정 2019.12.05 15:36 기사입력 2019.12.05 15:36

댓글쓰기

사진=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3' 방송 캡처

사진=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3'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김수완 인턴기자] 가수 양준일의 JTBC '슈가맨3' 출연 여부에 누리꾼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오는 6일 방송되는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3'('슈가맨3')에는 모두가 섭외하고 싶어 했던 슈가맨이 등장한다.


이날 방송에서 재석팀은 이번 슈가맨은 90년대 독보적인 무대 퍼포먼스를 선보였던 댄스 가수라고 밝혔다. 유재석은 "여러 방송국에서 애타게 찾던 분이다. 그 누구도 행적을 찾지 못했는데 우리가 해냈다"라며 강조했다.


특히 그는 최근 온라인에서 '시대를 앞서간 천재', '시간 여행자'라는 별명까지 얻으며 화제가 된 주인공으로 알려졌다.


유희열은 본인 팀의 슈가맨을 "내가 업어 키운 가수”"라고 소개하며 자신감을 보여 궁금증을 높였다.

이에 시청자들은 "양준일이 드디어 나오는 것 아니냐", "저건 양준일이다" 등 다양한 의견을 보였다.


제작진은 가수 양준일의 출연 여부에 대해 직접 언급하지 않았다. 하지만 방송을 앞두고 제작된 특별 이벤트 영상에서 유희열이 양준일의 '가나다라마바사'를 열창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미국 교포 출신인 양준일은 1991년 싱글 앨범 '리베카'를 발매하며 가요계에 데뷔한 이후 '가나다라마바사' 등으로 사랑받았다. 하지만 1992년 종적을 감춘 뒤 미국으로 건너가 사업가로 활동했다. 이후 양준일은 2000년 'V2'란 이름으로 컴백했다. 현재는 경기도 일산에서 영어 강사로 활동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수완 인턴기자 suw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