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폭스바겐, ID. 패밀리 7번째 콘셉트카 최초 공개…양산 버전 예고

최종수정 2019.11.22 14:37 기사입력 2019.11.22 14:37

댓글쓰기

폭스바겐, ID. 패밀리 7번째 콘셉트카 최초 공개…양산 버전 예고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폭스바겐은 '2019 LA 오토쇼' 전야제에서 ID. 패밀리의 7번째 콘셉트카이자 순수 전기차 모델인 ID. 스페이스 비전(ID. SPACE VIZZION)을 최초로 공개했다고 22일 밝혔다.


디자인과 차체 개발에 있어서 완전히 새로운 접근법을 택한 ID. 스페이스 비전은 공기저항계수가 0.24에 불과한 그란 투리스모의 공기역학 성능과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의 넓은 실내 공간을 결합시킨, 새로운 세그먼트를 정의한 모델이라는 설명이다.


폭스바겐 디자인 총괄 클라우스 비숍은 "새로운 ID. 스페이스 비전은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유연성과 그럼에도 불구하고 타협하지 않는 높은 품질, 그리고 새로운 모빌리티 시대에 발맞춘 독일 디자인의 저력을 보여준다"고 자평했다.


MEB 플랫폼을 기반으로 개발된 이 콘셉트카는 총 82kWh의 배터리 용량으로 최대 590km(WLTP 기준) 혹은 300마일(EPA 기준)까지 주행이 가능하다. 최대 시스템 출력은 4모션(사륜구동)의 경우 250kW이며,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도달하는 데 5.4초가 걸린다.


ID. 스페이스 비전의 디자이너 및 엔지니어는 공기역학 성능의 최적화를 통한 주행거리 증대에 집중했다. 특히 벌집 무늬가 인상적인 전면부 수평 패널 공기 흐름을 최적화시킨다.

폭스바겐, ID. 패밀리 7번째 콘셉트카 최초 공개…양산 버전 예고


전기 구동 엔진의 콤팩트한 크기와 차량 바닥에 결합된 배터리 덕분에 넓어진 실내 공간은 중형 모델보다는 롱 휠베이스를 기반으로 한 세단을 연상케 한다. ID. 스페이스 비전은 순수 전기차라는 점에서 지속 가능한 모델일 뿐만 아니라 인테리어 또한 친환경적인 소재들이 사용됐다.

모든 주행 관련 정보는 AR 헤드업 디스플레이에 표시되며 전통적인 계기판은 기본적인 주행 정보를 표시하는 미니 디스플레이로 대체됐다. 차량 설정에서부터 엔터테인먼트, 편의사양 및 온라인 기능은 중앙에 위치한 15.6인치의 터치 스크린에서 조작 가능하다.


ID. 스페이스 비전은 2021년 말, 유럽, 북미 및 중국 시장에서 여러 버전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이번 공개된 콘셉트카는 양산형에 가까운 버전이다.




김혜원 기자 kimhy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