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대문구 ‘휘경2동 경로당’ 개소

최종수정 2019.10.23 16:20 기사입력 2019.10.23 16:20

댓글쓰기

23일 오전 11시 개소식 개최… 지상 3층, 총면적 261.33㎡ 규모 어르신 휴식공간, 옥상텃밭 등 조성

동대문구 ‘휘경2동 경로당’ 개소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23일 오전 11시 ‘휘경2동 경로당’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소식은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김창규 구의회 의장 및 구의원, 최명섭 삼육서울병원장, 김진경 동대문구노인지회장, 김옥화 휘경2동 경로당 회장, 휘경2동 경로당 회원 등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과보고, 감사패 전달, 현판 제막식 등 순서로 진행됐다.


새로 문을 연 ‘휘경2동 경로당’은 삼육서울병원이 지난해 6월부터 공사를 시작해 올 5월 완공한 후 동대문구에 기부 채납했다.


망우로20가길 34-6에 지상 3층, 총면적 261.33㎡ 규모로 건립, ▲1층, 할머니방 ▲2층, 할아버지방 ▲3층, 사무실 ▲옥상텃밭 등이 조성됐다.


어르신들이 편하게 이용하실 수 있도록 엘리베이터, 주차장 등 각종 편의시설도 갖춰졌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새로 지어진 휘경2동 경로당에서 어르신들이 즐거우면서도 여유로운 시간 보내시기 바란다”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복지욕구에 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휘경2동 경로당’ 신축은 동대문구와 삼육서울병원의 협력을 토대로 원만히 진행될 수 있었다. 기존 휘경2동 경로당은 삼육서울병원 소유 터를 무상으로 대여해 사용 중이었으며, 삼육서울병원은 병원 내에 있는 구유지를 유상으로 임대해 이용하고 있었다.


그러던 중 2015년 10월, 삼육서울병원이 동대문구에 경로당 터와 병원 내 터 맞교환 및 휘경2동 경로당 신축 후 기부 채납을 제안했고 동대문구가 이를 수용하면서 사업이 추진됐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