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NH농협은행, 최우수고객과 농촌일손돕기

최종수정 2019.10.23 08:32 기사입력 2019.10.23 08:32

댓글쓰기

이대훈 NH농협은행장(왼쪽)과 최우수고객들이 22일 전라남도 곡성에서 사과 수확 등을 진행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농협은행 제공

이대훈 NH농협은행장(왼쪽)과 최우수고객들이 22일 전라남도 곡성에서 사과 수확 등을 진행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농협은행 제공



[아시아경제 문혜원 기자] NH농협은행은 지난 22일 전라남도 곡성군에서 최우수고객(VVIP)과 함께 사과 수확 등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고 23일 밝혔다.


농업인이자 요리연구가인 강레오 셰프도 참여해 참가자들에게 우리 농산물로 만든 친환경 유기농 식사를 대접하며 우리 먹거리의 우수성을 알리는 시간도 가졌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실시한 이 활동은 최우수고객에게 단순한 금전적 보상이 아닌 사회공헌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노블레스 오블리주’ 실천을 확대하는 계기가 됐다는 게 농협은행의 설명이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한 고객은 “우리 농산물의 우수성과 중요함을 깨닫는 기회였고,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 힘이 될 수 있어 보람있는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이대훈 은행장은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농촌일손돕기에 흔쾌히 참여해 주신 고객님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100% 국내자본으로 설립된 순수 민족자본 NH농협은행은 고객과 농업인의 든든한 버팀목이 되겠다”고 말했다.



문혜원 기자 hmoon3@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