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두산인프라코어, 중동 시장점유율 13.4%…전년比 2배↑

최종수정 2019.07.14 14:53 기사입력 2019.07.14 14:53

댓글쓰기

아람코 협력사와 휠로더 20대 등 대규모 계약 체결

두산인프라코어 중동 작업현장

두산인프라코어 중동 작업현장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 두산인프라코어 가 사우디아라비아를 중심으로 중동국가들과 대규모 계약을 잇달아 체결하며 시장점유율을 확대하고 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올 상반기 중동 건설기계 시장점유율 13.4%(5월 누계)로 전년 대비 2배 이상 성장했다고 14일 밝혔다. 중동시장에서 올 상반기에만 총 460여 대를 판매해 전년 동기 대비 66% 증가한 매출을 달성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올해 초 사우디 국영 석유기업 아람코의 공식 협력업체인 아라비안 머시너리에 휠로더 20대 판매를 시작으로, 사우디 여러 건설업체들에 19~52t급 중대형 굴착기 70여 대를 판매하는 등 대규모 계약들을 체결했다. 대형 장비 수요가 드물었던 오만에서도 최근 대형 휠로더 13대의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걸프협력회의(GCC)에 속한 국가 외 다른 중동 국가에서도 판매 기회를 확보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특히 국가 재건 사업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는 이라크 시장에서 정부와 일반 고객들로부터 공급계약 성과가 이어지고 있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중동 내 정치경제적 리스크에도 불구하고 탄탄한 현지 영업력으로 이뤄낸 의미 있는 성과"라며 "지역 맞춤형 신제품으로 GCC 국가들을 집중 공략하는 동시에 주변국 영업망도 강화하며 안정적인 사업 운영에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