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 '하절기 복지사각계층' 집중 발굴 나선다

최종수정 2019.07.14 11:41 기사입력 2019.07.14 11:41

댓글쓰기

경기도 '하절기 복지사각계층' 집중 발굴 나선다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가 다음 달 말까지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소외계층 위기가구 집중 발굴에 나선다.


주요 발굴 및 지원 내용을 보면 도내 읍ㆍ면ㆍ동 맞춤형복지팀, 무한돌봄센터,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 관계기관과 협력해 기초생활수급대상에서 탈락한 위기가구나 비닐하우스에서 주거하는 취약계층, 독거노인, 취약아동 등 도움이 필요하지만 지원을 받지 못하고 있는 '복지 소외계층'을 집중 발굴하게 된다.


도는 복지 소외계층에 ▲긴급복지 ▲무한돌봄사업 ▲기초생활보장 등 공적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또 복합적인 문제를 가진 대상자를 '통합사례 관리자'로 선정해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공적지원이 어려울 경우 기업 및 자선단체 등과의 연계를 통한 민간차원의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유도하기로 했다.


도는 이를 위해 '복지사각지대 집중발굴 테스크포스(TF)'를 구성하고 독거노인, 장애인 등 수요자 맞춤형 보호 지원, 취약계층 하절기 건강관리, 사회복지시설 안전점검, 빅데이터를 활용한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홍보 강화 등에 집중하기로 했다.


지재성 도 복지국장은 "더운 여름철 위기에 처한 도민을 발굴하기 위해서는 이웃의 따뜻한 관심과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며 "주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이 있으면 경기도 콜센터(031-120) 또는 관할 읍면동 주민센터, 시ㆍ군청 등에 적극적으로 제보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