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황교안 "기회 되는 대로 광주 찾아 상처 받은 분들 위로"

최종수정 2019.05.19 14:54 기사입력 2019.05.19 14:54

댓글쓰기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8일 오전 광주 북구 국립 5·18민주묘지에서 열린 제39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 하는 길에 시민들의 항의를 받았다.  사진=연합뉴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8일 오전 광주 북구 국립 5·18민주묘지에서 열린 제39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 하는 길에 시민들의 항의를 받았다.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부애리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9일 "기회가 되는 대로 자주 호남과 광주를 찾아 상처 받은 분들에게 위로가 될 수 있는 길을 찾아보겠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이날 민생투쟁 대장정을 위해 제주를 찾은 뒤 기자들과 만나 "호남 시민들, 광주시민들에게 한국당이 사랑과 신뢰를 회복할 수 있는 길을 찾아보겠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황 대표는 국무총리 시절 부르지 않았다가 전날 제39주년 민주화운동 기념식에서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한 것에 대해 "법에 보면 국가기념일에 제창할 수 있는 노래가 정해져있다. 그 노래외에 다른 노래를 제창하는 것은 훈령에 맞지 않는다"며 "당시에는 공무원이었고 맞지 않는 것은 할 수 없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임을 위한 행진곡이 기념곡으로 지정됐다. 이제는 기념일에 제창하는 노래가 됐다"며 "광주시민들로부터 많은 말씀이 있어서 같이 제창을 했다"고 덧붙였다.



부애리 기자 aeri34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