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케미칼, 1분기 영업익 2957억원…전년比 반토막

최종수정 2019.05.03 16:51 기사입력 2019.05.03 16:51

댓글쓰기

롯데케미칼, 1분기 영업익 2957억원…전년比 반토막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 롯데케미칼 이 업황 둔화로 올 1분기 영업이익이 지난해보다 절반 가까이 줄었다.


롯데케미칼은 2019년 1분기 매출액 3조 7218억원, 영업이익 2957억원을 기록했다고 3일 밝혔다. 전년대비 매출은 9.7%, 영업이익은 55.3% 감소했다. 당기순이익은 58.8% 급감한 2237억원으로 집계됐다.


다만 전분기로는 매출액은 3.2% 줄었으나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194.5%, 242.0% 증가했다. 원료가격 안정화로 전분기 대비 전반적인 제품 수익성이 개선됐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롯데케미칼은 유가 하락에 따라 매출은 소폭 하락했지만, 올레핀 계열의 폴리에틸렌(PE), 폴리프로필렌(PP)과 아로마틱 부문의 파라자일렌(PX) 제품 등의 수요가 점진적으로 회복되며 수익성이 개선됐다.


주요 자회사인 롯데첨단소재와 롯데케미칼타이탄의 경우 전반적으로 원료가격 안정화와 점진적인 수요 회복에 따라 수익성이 전분기 대비 개선됐다.

롯데케미칼 관계자는 "올 상반기 본격 가동되는 미국 ECC 공장 증설 물량 효과 등으로 수익성 강화를 기대하고 있다"며 "롯데첨단소재를 통한 고부가 제품 시장 확대 등으로 안정적이고 견고한 수익성을 유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