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아베스틸, 車산업 부진에 中저가재 유입으로…1분기 영업익 '반토막'

최종수정 2019.05.03 14:59 기사입력 2019.05.03 14:59

댓글쓰기

세아베스틸, 車산업 부진에 中저가재 유입으로…1분기 영업익 '반토막'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 세아베스틸 의 올 1분기 영업이익이 건설, 자동차 등 전방산업의 부진으로 전년 대비 반토막 났다.


세아베스틸은 1분기 연결기준 매출 7807억원, 영업이익 166억원을 기록했다고 3일 밝혔다. 전년대비 매출은 5.9%, 영업이익은 52.9% 급감했다. 당기순이익은 107억원으로 65.9% 감소했다.

건설, 자동차 등 전방 수요산업의 부진으로 인한 특수강 수요가 감소한 것이 실적하락에 영향을 미쳤다. 아울러 중국 저가 수입재의 국내 유입량이 늘면서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감소했다.


다만 지난해 말을 기점으로 철스크랩과 전극봉 등 원부자재 가격이 안정세를 보임에 따라 전분기 대비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흑자로 돌아섰다.


세아베스틸 관계자는 "지속적인 고부가가치 제품 수출 확대와 판매단가 인상으로 2분기에는 수익성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