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최종구 금융위원장, 中보아오포럼 참석…'금융위원장으로서는 최초'

최종수정 2019.03.28 11:21 기사입력 2019.03.28 11:2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28일 중국 보아오에서 개최되는 보아오포럼 참석차 출국했다. 금융위원장으로서는 최 위원장이 처음으로 보아오포럼에 참석한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번 보아오포럼은 '공유된 미래, 일치된 행동, 공동의 발전'이라는 주제로 리커창 중국 총리를 비롯해 이낙연 총리, 보아오포럼 이사장인 반기문 전 유엔사무처 총장 등 2000명의 정계, 재계, 학계 인사들이 참여한다.


중국 보아오포럼 연례회의에 초청을 받은 최 위원장은 29일 보아오포럼 공식 세션으로서 처음 개최되는 ‘한·중 CEO 대담'을 주재할 계획이다. 최 위원장은 핀테크 산업 성장을 포함한 산업혁신과 기술융합, 고령화, 무역장벽 등 양국 간 공통된 관심 사항에 대해 토의하고, 한·중 경제?금융계 기업인의 제3국 시장 진출에 대한 현장 의견을 수렴하고 양국 간 경제적 협력방안에 등에 대해 논의할 계획이다.


최 위원장은 이외에도 태국 중앙은행 총재와 양자면담을 통해 한·태국 간 금융협력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최 위원장은 포럼 기간 중 주요 프로그램을 참관하는 한편 올해 처음으로 개최될 한국 핀테크 위크에 대해서도 포럼 참석자들에게 알릴 계획이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