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영암경찰, 보이스피싱범 검거 유공 금융기관직원 표창장 수여

최종수정 2019.03.21 09:38 기사입력 2019.03.21 09:38

댓글쓰기

영암경찰, 보이스피싱범 검거 유공 금융기관직원 표창장 수여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춘수 기자] 전남 영암경찰서는 지난 20일 보이스피싱 범인 검거 및 예방에 기여한 금융기관 직원 A씨와 B씨를 격려하고 각각 표창장 및 감사장을 수여했다고 21일 밝혔다.


금융기관 직원 A씨는 지난 8일 오후 3시 50분께 영암읍 소재 모 은행에서 보이스피싱 피해자로부터 속여 뺏은 5000만 원을 CD기에 입금하던 피의자를 수상히 여겨 경찰에 신고, 피의자가 입금하지 못한 피해금 3600만 원을 회수하고 범인 검거에 기여했다.


다른 금융기관 직원 B씨는 지난 2월 28일 낮 12시께 은행 창구에서 카카오톡 문자를 보며 송금을 의뢰하는 것을 이상히 여겨 피해자 C(51, 여)씨에게 송금 의뢰자가 누구인지 물었다.


C씨가 “거래대금 600만 원을 급히 보내 달라는 아들의 카톡을 보고 송금한다”고 대답하자 B씨는 메신저 피싱임을 직감하고, 아들과 C씨 간 직접 통화를 유도해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했다.


박인배 경찰서장은 보이스피싱을 예방하고 범인 검거에 기여한 은행 직원들에게 표창장을 수여하며 “경찰과 금융기관이 함께 노력한다면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이 가능하며 이것이 바로 경찰이 곧 시민이고, 시민이 곧 경찰이다. 앞으로도 보이스피싱이 의심될 때는 주저하지 말고 112에 신고해 달라”며 감사와 당부의 말을 전했다.



호남취재본부 김춘수 기자 ks76664@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