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의당, 올해 국회의원 세비 인상분 전액 국고 반납키로

최종수정 2019.03.12 10:51 기사입력 2019.03.12 10:51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부애리 기자] 정의당 의원들이 12일 올해 세비 인상분 전액을 국고에 반납한다.


추혜선 정의당 원내수석부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오늘 정의당 의원들을 대표해 국회 사무총장에게 국고 세입조치 신청서를 제출할 예정"이라며 "세비 인상분은 1인당 연간 182만2820원"이라고 밝혔다.


추 수석은 "이는 의원의 셀프 세비 인상을 막기 위해 정의당 의원들이 먼저 하는 실천이자 국회가 특권을 내려놓고 국민 곁으로 좀 더 다가가기 위한 노력의 일부"라며 "정의당뿐 아니라 모든 의원이 동참해주기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국회 개혁을 위한 정의당의 노력은 자발적인 실천에서 시작해 국회의원 셀프 방지 3법 처리를 통한 제도화로 이어갈 것"이라며 "이 3법을 3월 임시국회에서 반드시 처리할 것을 여야 4당에 강력히 촉구한다"고 말했다.


정의당은 앞서 국회의원 세비를 외부 인사로 구성된 보수산정위원회에서 결정하도록 하는 '셀프 세비 인상 방지법', 국회 윤리특별위원회 위원 절반을 시민으로 구성하는 '셀프 징계 방지법', 국회의원 해외 출장 심사를 의원 외교활동 심사위원회에 맡기는 '셀프 출장 방지법' 등을 발의한 바 있다.



부애리 기자 aeri34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