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요우커는 '빨간 디올 립스틱'을 좋아해

최종수정 2019.03.12 09:22 기사입력 2019.03.12 09:22

댓글쓰기

요우커는 '빨간 디올 립스틱'을 좋아해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신세계면세점이 자사 애플리케이션 '취향인공지능(AI)음성검색' 서비스를 통해 중국인 관광객들의 소비 성향을 분석해 본 결과, 레드 립스틱의 선호도가 가장 높았다고 12일 밝혔다.


AI음성검색 베타서비스 데이터에 따르면, '인기있는'(1520회), '추천할 만한'(1452회), '가성비 있는'(977회) 상품을 주로 음성 검색 했으며, 대표적 제품으로는 디올의 레드 컬러 립스틱에 대한 검색량이 약 1500회로 가장 많았다.


국내 고객들이 주로 핑크, 오렌지, 코랄 등 자연스러운 톤의 립 컬러를 선호하는 것과는 대조적이다.


또 중국인 고객들의 검색 데이터를 취합한 결과, 블랙, 브라운 등 기본 컬러를 주로 검색하는 내국인과 다르게, 퍼플, 그린, 블루 등 이색 컬러에 대한 수요도 높았다.


시간대별로도 검색어 키워드가 달랐다. 오전에는 '워터프루프', '건성피부에 좋은' 등 화장품의 기능에 대한 검색이 많았던 반면, 오후에는 립스틱, 섀도우 등 색조 화장품에 대한 검색량이 높았다. 중국인 고객들이 느끼는 가성비의 기준은 약 13달러 내외에 이르는 것으로도 조사됐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중국인 몰을 대상으로 AI음성 검색 서비스를 도입해 본 결과, 브랜드, 가격 등의 단순 키워드 검색 시보다 훨씬 더 유의미한 메이크업 트렌드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구체적 데이터를 선별해 브랜드별 마케팅에도 적극 활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