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해수부, 민간·학계와 함께 청년 해기사 해외 취업 지원나선다

최종수정 2019.03.10 11:00 기사입력 2019.03.10 11:00

댓글쓰기

해수부-선원노조-선주단체-선원양성기관 간 업무협약 체결

(자료사진)

(자료사진)


[아시아경제 주상돈 기자] 해양수산부는 청년 해기사들의 해외 취업을 지원하기 위해 11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선원노조와 선주단체, 선원양성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정부와 각 기관은 청년 해기사들의 해외 취업을 지원하는 ‘글로벌 승선 취업 프로그램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각 기관은 청년 해기사들의 역량강화를 위해 해외 취업에 필요한 해사분야 영어 및 지도력 등 교육을 실시하며 해외선사 맞춤형 직무교육과 승선실습과정 등을 지원한다.


청년해기사 교육은 한국해양수산연수원에서 담당한다. 해외 취업 연계는 한국해양수산연수원과 한국선박관리산업협회가 맡는다. 또 선원권리 보호는 전국해상선원노동조합연맹과 전국선박관리선원노동조합이 담당한다. 기관 간 재원 분담 등을 통해 청년 해기사의 해외 취업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해수부는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기반으로 '2019년 글로벌 승선 취업 프로그램'을 추진해나갈 계획이다. 올해에는 교육 대상자를 20명으로 늘리고, 사업 참여기관도 7개 기관으로 확대한다. 지난해에는 시범사업을 통해 1명이 핀란드 쇄빙선 선사에 취업했다. 3명은 각각 독일과 핀란드, 그리스 선박회사에 취업 인터뷰를 마치고 대기하고 있다.


올해 교육 대상은 3급 이상의 해기사 면허를 소지한 청년 해기사다. 5월부터 교육 대상자를 모집한다. 최종 선발된 20명의 청년 해기사들은 7월부터 9월까지 국내(1개월) 및 핀란드 해기교육기관(2개월)에서 이론교육을 받고, 10월부터 12월까지 핀란드 선사 선박에서 승선실습을 하게 된다.

이종호 해수부 선원정책과장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기반으로, 우수한 청년 해기사들이 해외선사 등 좋은 일자리에 많이 취업될 수 있도록 각 기관과 함께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주상돈 기자 d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