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 무등산권 세계지질공원 플랫폼센터 건립 추진

최종수정 2019.02.24 21:49 기사입력 2019.02.24 21:49

댓글쓰기

광주시청사

광주시청사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광주광역시는 지난 18일 무등산권 세계지질공원 플랫폼센터 타당성조사 및 기본계획수립 용역을 발주하고, 건립에 본격 나선다고 24일 밝혔다.


무등산권 세계지질공원 플랫폼센터는 총사업비 450억 원(국비 225억 원, 시비 225억 원)을 투입해 ▲지질·문화 복합 전시관 ▲세계지질공원 전자도서관 ▲세계지질공원 교류의 장 ▲지질 체험장 등을 조성하는 내용으로 진행된다.


이를 통해 무등산권 세계지질공원 플랫폼센터는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복합센터로서 전 세계 지질공원 운영국과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다각적인 활동 장소로서 역할을 하게 된다. 건립 예정지는 광주호수생태원 주변 원효사상가 이주단지다.


이에 따라 광주시는 전남도와 협력해 국비 확보 및 세계지질공원 홍보, 탐방객 유치 등을 공동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한편 광주시는 무등산권 국가지질공원을 세계지질공원으로 인증 받기 위해 2012년 전남대학교의 ‘무등산 주상절리대 일대 학술조사 및 세계유산 등재 추진 방안 연구 용역’을 시작했다.

시 관계자는 “무등산권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인증, 2019년 무등산권 세계지질공원 플랫폼센터 추진과 더불어 지오투어리즘 활성화사업을 추진해 광주·전남의 도시브랜드 가치를 끌어 올리겠다”고 말했다.


이를 통해 2014년 12월 환경부로부터 국내 여섯 번째 국가지질공원으로 인증받고 이어 지난해 4월 17일 제204차 유네스코 집행이사회에서 세계 137번째, 국내 세 번째로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UNESCO Global Geopark)’으로 인증 받았다.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skpark82@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