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민희 불륜설, 상대는 연달아 영화3편 같이 한 홍상수 감독

최종수정 2016.06.21 10:02 기사입력 2016.06.21 09:38

댓글쓰기

홍상수(왼쪽) 김민희. 사진=아시아경제DB

홍상수(왼쪽) 김민희. 사진=아시아경제DB


[아시아경제 손현진 인턴기자] 배우 김민희가 홍상수 감독과 부적절한 관계를 이어오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21일 TV리포트는 "배우 김민희가 잘못된 사랑에 빠졌다. 상대는 영화감독 홍상수다"라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영화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를 찍으며 인연을 맺었고 지금까지 부적절한 관계를 이어오고 있다고 한다.
홍상수 감독은 유부남이다. 유학시절 만난 A씨와 1985년 결혼해 슬하에 대학생인 딸이 있다. 김민희는 홍상수 감독의 뮤즈로 꼽히는 배우다. 2015년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 이후 3편의 작품을 함께 했다.

김민희가 홍상수 감독에게 꾸준히 호감을 표현하면서 홍상수 감독도 마음이 흔들렸고, 급기야 2015년 9월 김민희의 존재를 알리고 가족을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매체는 김민희의 부모 또한 두 사람의 관계를 알고 있다고 전했다.

김민희의 어머니는 홍상수 감독의 아내와 김민희의 다툼을 목격하기도 했다고 한다. 그의 어머니는 "빨리 정리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는 전언.
김민희의 소속사도 두 사람의 관계에 손을 뗐다. 지난해 10월 김민희의 소속사는 열애 사실을 알고 재계약을 하지 않았다고 한다. 현재 김민희는 개인 매니저를 고용해 활동하고 있다.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지난 5월, 함께 칸을 찾기도 했다. 홍상수는 칸에서 이자벨 위페르와 새 작품을 만들었고, 김민희는 이 영화에 특별 출연을 한다는 명목이었다.

매체는 두 사람의 관계가 현재 충무로 사람 대부분이 아는 공공연한 비밀이며, 홍상수 감독이 집을 떠난 이후 그의 가족은 상처 속에 살고 있다고 전했다.

손현진 인턴기자 free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