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해투3' 이하이, 소속사 신비주의 컨셉 디스 "사실 난 개그욕심 있어"

최종수정 2016.04.22 00:04 기사입력 2016.04.22 00:04

댓글쓰기

해투3 이하이 사진=KBS 제공

해투3 이하이 사진=KBS 제공


[아시아경제 이종윤 인턴기자] '해피투게더3' 이하이가 자신을 신비주의로 내세우는 소속사를 디스했다.

21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 '욕망남녀' 특집에는 봉만대 감독, 박지윤, 육성재, 이하이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이하이는 '신비주의' 콘셉트에 대해 "사실 난 사람들을 웃기는 것에 욕심이 있다"며 "오늘 (분량을) 많이 뽑아 보겠다"며 욕망을 드러냈다.

이어 이하이는 "회사에서 나를 신비주의로 만들려고 하는데 이유를 모르겠다. 나는 그런 사람이 아니다"라며 분통을 터뜨려 주위를 폭소케 했다.

또 이하이는 봉만대 감독의 불후의 미완성작 '떡국열차' 오디션에 참가, 숨겨왔던 예능감을 폭발시켜 이목을 집중했다.
이종윤 인턴기자 yagub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