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혜훈, 31일 정몽준·김황식 조찬회동 제안

최종수정 2014.03.30 17:11 기사입력 2014.03.30 17:11

댓글쓰기

이혜훈, 31일 정몽준·김황식 조찬회동 제안

-31일 정몽준, 김황식 후보자와 조찬회동 제안
-"공정한 경선 위한 구체적인 사항 합의하자"


[아시아경제 전슬기 기자]이혜훈 새누리당 서울시장 경선후보자가 오는 31일 정몽준, 김황식 후보자와의 조찬 회동을 제안했다.
이 후보자는 이날 기자들에게 보낸 논평을 통해 "김황식 후보가 경선 파탄을 내지 않고 다시 경선복귀를 선언해서 다행이다"며 "앞으로 당이 경선관리를 공정하게 해줄 것은 물론 후보들도 근거 없는 상호비방과 음해 또한 자제해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지금 경선 진행 상황을 보니 많은 우려와 걱정이 앞선다"며 "김황식, 정몽준 후보 간 금권선거 의혹으로 치고받으며 진흙탕 싸움을 벌이는데, 이는 우리 당원동지들 모두 제일 우려하는 저급한 경선과정이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 후보자는 "내일(31일) 세 후보의 조찬 회동을 제의한다"며 "세 후보가 만나 금권선거, 마타도어 유포 등 상호 혼탁한 경선 과정이 없도록 재발방지책을 논의하고, 아름답고 공정한 경선을 위한 구체적인 사항 등을 합의하자"고 주장했다. 또한 그는 "세 후보 간 실무협의체를 통하여 경선 전 TV 토론 일정을 조속히 합의하여 한다"며 "시민들이 후보들의 시정능력을 꼼꼼히 따질 수 있는 정책대결의 장을 펼칠 것을 다시금 제안한다"고 강조했다.
전슬기 기자 sgju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