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철도와 한류가 손잡다' 코레일, SM과 MOU 체결

최종수정 2014.03.28 14:12 기사입력 2014.03.28 14:12

댓글쓰기

최연혜 코레일 사장(왼쪽)과 김영민 SM엔터테인먼트 대표가 28일 ‘한류문화 확산을 통한 국내여행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최연혜 코레일 사장(왼쪽)과 김영민 SM엔터테인먼트 대표가 28일 ‘한류문화 확산을 통한 국내여행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이초희 기자]국내관광 활성화와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해 철도와 한류스타가 손을 잡았다.

한국철도공사(코레일)는 28일 서울사옥에서 SM엔터테인먼트와 ‘한류문화 확산을 통한 국내여행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류라는 소프트웨어와 철도라는 하드웨어의 창조적인 결합은 국내 관광의 품격을 높이고, 수도권 위주의 한류관광 패턴을 전국으로 확산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협약으로 코레일과 SM은 역 및 열차와 한류콘텐츠, 브랜드를 연계한 다양한 여행프로그램을 공동 개발할 예정이다.

앞서 24일 ‘KTX 10주년, 동방신기 데뷔 10년’을 계기로 운영한 S-트레인(남도해양열차) 특별열차에는 150명 모집에 1만여명의 내외국인이 신청할 정도로 큰 인기를 끌었다.
최연혜 사장은 “철도와 한류문화를 연계한 여행콘텐츠 개발을 통해 국내여행 수요 확대와 외국인 관광객 유치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