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5·스포티지R, iF 디자인상 수상

최종수정 2010.12.06 11:30 기사입력 2010.12.06 11:30

댓글쓰기

수송 디자인 분야 수상..벤가 이어 국내 차로는 두번째

기아차 K5와 스포티지R이 iF 디자인상을 수상했다.

기아차 K5와 스포티지R이 iF 디자인상을 수상했다.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기아자동차 'K5'와 '스포티지R'이 iF 디자인상을 수상했다.

기아차는 K5와 스포티지R이 세계 3대 디자인상 중 하나인 '2011 iF 디자인상(International Forum Design Award)'에서 수송 디자인(transportation design) 분야에서 수상작(Winner)으로 결정됐다고 6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기아차 유럽전략차종 벤가(Venga)가 한국 양산차 최초로 iF 디자인상을 받은 데 이어 두번째다.

iF 디자인상은 독일 하노버 전시센터(Hannover Exhibition Center, 1953년 설립)가 주관하며 1954년부터 매년 제품 디자인, 포장 디자인,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컨셉 디자인 부문으로 나눠 각 부문별 수상작들을 발표한다.

iF 제품 디자인 부문은 다시 세분화돼 수송, 레저용품, 컴퓨터, 조명, 가구 등 총 16개 분야에서 각각 수상작들을 발표하고 있으며 K5, 스포티지R은 iF 제품 디자인-수송 디자인 분야에서 수상작 중 하나로 선정됐다.
K5는 ‘미래감각 다이나믹 세단’을 콘셉트로 카리스마 넘치는 역동적 스타일과 뛰어난 성능, 최첨단 사양으로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시장에서도 기아차의 디자인 경쟁력을 세계적으로 알리고 있다.

스포티지R은 스포티지의 명성을 이어받은 3세대 모델로 균형감과 세련된 강인함이 돋보이는 진보적 스타일을 자랑한다.

한편 기아차는 2008년 11월 포르테, 쏘울 등 혁신적 디자인의 신차를 출시하고 전사적 디자인경영을 체계적으로 추진한 점을 높이 평가 받아 디자인 분야 최고 권위 국가포상인 ‘2008 대한민국 디자인대상 디자인경영 부문 대통령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이어 지난해 4월에는 쏘울이 미국 자동차 전문미디어 워즈오토의 ‘올해의 인테리어상’ 에서 ‘가장 멋진 인테리어’ 부문에 선정됐으며, 같은해 12월에는 대한민국 최고 권위의 ‘2009 디자인(Good Design)상’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K5·스포티지R, iF 디자인상 수상



최일권 기자 igchoi@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