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트럼프표 관세, 美 가구에 연 235만 세금 효과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10% 관세로 상승한 비용 소비자에 전가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재선에 성공할 경우 모든 수입품에 대해 10%씩 관세를 추가 부과하겠다고 밝힌 가운데 이 같은 정책을 실행하면 미 중산층 가구에 최대 연 235만원에 달하는 세금 인상 효과가 나타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17일(현지시간)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전문가들은 최근 이 같은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AD
원본보기 아이콘

피터슨 국제경제연구소는 트럼프 2기 정책으로 인해 평균 중산층 가구의 연간 지출이 1700달러(약 235만원) 증가한다고 추정했다. 좌파 성향 싱크탱크 미국진보센터는 가구당 연간 약 1500달러(약 207만원)에 달하는 지출이 늘어난다고 계산했다. 여기에는 식료품 구입 비용(90달러), 약품 구매 비용(90달러), 자동차 관련 지출(220달러)이 포함된다.

수입업자가 관세로 인한 비용 상승분을 소비자에게 전가하면서 상품 가격이 상승하게 되는 영향이다. 블룸버그는 "주류 경제학자들은 트럼프 전 대통령의 관세 공약이 본질적으로 세금 인상에 해당할 것이라고 말한다"고 보도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지난 13일 공화당 하원의원과 만난 자리에서 소득세를 인하·폐지하면서 관세 인상을 통해 이를 메우는 아이디어를 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보편 관세 10%와 대(對)중국 관세 60% 부과 등을 공약했다.


트럼프 캠페인 측은 이 같은 연구 결과에 대해 "관세가 미국 소비자의 세금이란 생각은 아웃소싱 업체나 중국 공산당의 거짓말"이라며 "트럼프 전 대통령은 관세를 부과하는 동시에 인플레이션과 소비자 물가를 낮게 유지해 '미국 우선주의(America first)'를 실행한다"고 반박했다.

아울러 블룸버그는 트럼프 전 대통령은 재임 당시 관세를 무역적자를 줄이는 것뿐 아니라 우방국들과의 무역 협상 카드로 활용했다고 밝혔다. 북미자유무역협정(NAFTA)을 미국·멕시코·캐나다협정(USMCA)으로 바꾸며 관세 위협 카드를 들이밀었다. 또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회원국들에 국방비 지출 확대를 요구하며 유럽산 철강·알루미늄 관세 카드를 이용했다.


블룸버그는 만약 트럼프 전 대통령이 백악관 재입성에 성공하면 유럽 국가들이 다시 한번 관세 카드의 표적이 될 수 있다고 밝혔다.





오수연 기자 syoh@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대통령실까지 날아온 北오물풍선…용산 "심각함 인식, 추가조치 검토"(종합) ‘SM엔터 시세조종’ 카카오 김범수, 구속…法 "증거인멸·도망 염려" "끊임없이 정치적 공격 가해져"…정우성, 9년 만에 유엔 난민대사 사임

    #국내이슈

  • 올림픽 시작인데…파리서 외국인 집단 성폭행 '치안 비상' 해리스 "민주당 단결시켜 승리"…대권 도전 첫 행보 바이든, 美 대선 후보 사퇴…새 후보로 '해리스 추대론' 무게(종합)

    #해외이슈

  • [포토] 정식 출시한 '갤럭시 링' 집중호우에 ‘잠수교·올림픽대로 여의상류IC’ 교통 통제(종합) [이미지 다이어리] 장인의 秀세미

    #포토PICK

  • 렉서스 고가 의전용 미니밴, 국내 출시 현대차 전기버스, 일본 야쿠시마에서 달린다 르노 QM6, 가격 낮춘 스페셜모델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티몬·위메프 사태, ‘에스크로’ 도입으로 해결될까 [뉴스속 용어]“군대 갈 바엔 죽음을” 이스라엘 초정통파 유대교 ‘하레디’ [뉴스속 용어]유럽 첫 데뷔, 체코 맞춤형 한국형 원자로 'APR1000'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

한 눈에 보는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