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국토부, 내년까지 고속도로 전기차 충전기 1000여기 구축

최종수정 2021.12.05 11:00 기사입력 2021.12.05 11:00

댓글쓰기

(사진제공=국토교통부)

썝蹂몃낫湲 븘씠肄

내년 말까지 고속도로에 있는 전기차 충전기가 1000여기까지 늘어난다. 수소충전기도 43기로 확충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와 한국도로공사는 고속도로에서도 전기·수소 등 친환경차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충전시설을 지속적으로 확충하겠다고 5일 밝혔다.

우선 전기차 충전기는 지난해 말 기준으로 고속도로에 435기가 운영 중이었으나, 올 연말까지 730여기가 구축·운영될 예정이다. 내년에도 추가로 300기 이상이 구축된다.


고속도로에 현재 12기 운영 중인 수소충전소는 내년에 43기, 2023년에 52기 이상으로 늘어날 예정이다.


앞서 정부는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2030년까지 전기·수소차 450만대를 보급할 것이라고 발표한 바 있다.

친환경차가 증가하면서 고속도로에서 충전시설을 이용하는 고객도 지난해 70만명에서 올해 10월 기준 87만2351명으로 늘었다. 연말까지는 약 100만명에 달할 전망이다.


늘어나는 충전수요에 대응하고자 정부는 고속도로 전기차 충전기, 수소충전소 등을 대폭 늘리겠다는 방침이다.


이 외에도 한국도로공사는 신·재생에너지 발전으로 고속도로에서 생산하는 전력량을 점차 늘리고 있다. 2025년까지 가로등, 터널 조명 등 고속도로에서 사용되는 전력량을 초과해 생산하는 것이 목표다.


현재 고속도로 태양광 발전시설은 104MW가 운영 중이며 2023년까지 발전시설 76MW를 추가할 예정이다.


또 태양광 발전보다 효율성이 높고 부지 소요가 적은 연료전지 발전도 추진 중으로, 2025년까지 고속도로 유휴부지 3개소에 48MW 규모의 시설을 구축할 계획이다.


황성규 국토교통부 제2차관은 "충전 인프라 확충은 친환경차 보급의 선결조건"이라며 "2050년 탄소중립 달성을 위해 전기·수소 등 충전 인프라를 지속적으로 확충하겠다"고 말했다.


문제원 기자 nest263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제시 '완벽한 S라인' [포토] 노제 '물오른 미모' [포토] 아이유 '여신 강림'

    #연예가화제

  • [포토] 정호연 '대세의 화보' [포토] 조이 '청바지 여신' [포토] 허니제이, 깜찍 매력에 '심쿵'

    #스타화보

  • [포토] 제시 '미국 스타일' [포토] 이은비 '매력적인 S라인' [포토] 클라라 '파티룩의 정석'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