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사회

|

“마음껏 기업을 경영할 수 있는 나라, 꼭 만들겠습니다” … PK 대표주자 김태호 의원, 2호 공약

“마음껏 기업을 경영할 수 있는 나라, 꼭 만들겠습니다” … PK 대표주자 김태호 의원, 2호 공약

최종수정 2021.07.29 13:51 기사입력 2021.07.29 13:51

댓글쓰기

규제 혁파, 법인세?상속세 인하, 차등의결권 도입 등

김태호의원

김태호의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공존'을 강령으로 내건 PK 대표주자 김태호 의원이 "반기업은 공존의 지혜가 아니다"라면서 규제 혁파, 법인세 인하 등을 골자로 하는 2호 공약 "마음껏 기업을 경영할 수 있는 나라"를 발표했다.


김 의원은 공약의 3대 원칙으로 ▲시장 기능 복원을 위한 세제, 규제, 관제의 '3에 혁파' ▲미래 먹거리산업 발굴을 위한 중소기업 지원 ▲불공정?불평등 행위에 대한 정부의 철저한 관리·감독을 제시했다.

세부 공약을 보면 우선 "규제를 혁명적으로 혁파하겠다"며 기업 규제방식을 포지티브에서 네거티브로 전환하는 한편 규제일몰제를 현실화해서 모든 규제는 10년이 지나면 원칙적으로 폐지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규제 유예'를 대폭 확대하는 동시에 제대로 운영하도록 하고, '기업규제 3법' 등은 폐지하겠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문재인 정부가 올린 법인세를 되돌려 놓겠다"며 법인세 인하가 투자와 고용 확대로 이어질 수 있도록 기업을 독려하겠다고 했다.

최근 논란이 된 상속세와 관련해서 OECD 다른 나라에는 없는 "대주주 할증평가를 없애 상속세 인하와 중소중견기업에 적용되는 가업상속공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사전, 사후 관리요건을 대폭 낮추겠다"고 했다.


또한 "벤처기업들의 경영권 보호를 위해서 차등 의결권 주식을 도입하고, 생산시설 국내 이전 성과보수를 대폭 확대해 해외로 나간 기업들의 유턴을 촉진하겠다"고 밝혔다.


정부의 역할을 중소기업의 미래 먹거리산업 발굴에 대한 적극 지원이라며 금융지원, 세제지원, 기술지원에 인력 및 교육지원까지 '원스톱 총지원 시스템'을 구축하겠다는 구상도 내놨다.


한편 시장의 불공정?불평등 행위를 근절하겠다는 의지를 밝히면서, 소비자원과 공정거래위원회의 역할과 기능을 강화하고, 기업의 ESG 경영 확대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양질의 일자리는 결국 기업이 만든다"며 "마음껏 기업을 경영할 수 있는 나라, 꼭 만들겠다"고 밝혔다.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tkv0122@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