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 코로나 피해 관광 소상공인 5000개사에 100억 지원

최종수정 2021.04.19 12:03 기사입력 2021.04.19 12:03

댓글쓰기

서울 관광?MICE 소상공인에 ‘서울 관광 회복도약 자금 지원’
26일부터 3주간 서울관광재단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접수…5월 10일부터 순차 지급

서울시, 코로나 피해 관광 소상공인 5000개사에 100억 지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지난해 코로나19 확산 초기부터 관광·MICE 산업의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지원해오고 있는 서울시가 ‘서울 관광 회복도약 자금’을 지원한다고 19일 밝혔다.


서울시는 다섯 번째 프로젝트인 이번 ‘서울 관광 회복도약 자금’ 지원을 통해 서울 소재 관광·MICE업 전체 소상공인 5000개사에 업체당 200만 원씩, 총 100억 원을 지원한다.

지원금 신청접수는 26일부터 5월 14일까지 서울 관광재단 홈페이지 내 전용 웹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이뤄지며 지원금은 대상 적격여부 확인을 거쳐 5월 10일부터 순차적으로 지급될 예정이다.


주용태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이뤄지면서 제한적이나마 백신여권, 트래블버블 등의 논의가 이루어지면서 관광 재개에 대한 기대감도 조금씩 커지고 있는 고무적인 상황"이라면서 "이번 지원을 통해 미약하게나마 관광·MICE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을 덜어 드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