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양생명, 소아암 환자 위한 기금 2억 전달

최종수정 2021.01.26 09:34 기사입력 2021.01.26 09:34

댓글쓰기

뤄젠룽 동양생명 사장(왼쪽)은 25일 동양생명 본사에서 열린 사회공헌기금 전달식에서 서선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사무총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뤄젠룽 동양생명 사장(왼쪽)은 25일 동양생명 본사에서 열린 사회공헌기금 전달식에서 서선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사무총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동양생명 은 25일 서울 종로구 동양생명 본사에서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과 소아암 환아들의 치료 의지 향상을 위한 사회공헌사업 업무협약식을 체결하고 약 2억원의 사회공헌기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동양생명은 지난 2012년부터 소아암을 앓고 있는 환아와 그 가족들의 치료 의지를 북돋고, 어린이?청소년의 복지 향상을 위해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과 소아암 어린이 치료비 지원, 소아암 인식 개선 캠페인 희망별빛 등 활동을 꾸준히 진행해왔다.

동양생명은 올해에도 소아암 환아와 가족들이 치료에 온전히 집중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소아암 치료비 지원은 물론 완치자가 건강하게 사회로 복귀할 수 있도록 장학금 지원, 나아가 대중들이 소아암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가질 수 있도록 희망별빛 및 소아암 어린이 꿈 공모전 등 다채로운 소아암 인식 개선 캠페인을 전개한다.


동양생명은 지난 3년 동안 어린이보험 가입자 중 백혈병과 소아암 관련한 질병 총 1490건에 대해 약 175억원의 보험금을 지급했다.


동양생명 관계자는 "소아암 환아들이 하루 빨리 완쾌될 수 있도록 '고객 건강과 행복을 지키는 수호천사'로서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