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GM한마음재단코리아, ‘따뜻한 겨울나기 김치 나눔’ 행사 진행

최종수정 2020.11.26 13:16 기사입력 2020.11.26 13:16

댓글쓰기

GM한마음재단코리아, ‘따뜻한 겨울나기 김치 나눔’ 행사 진행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GM한마음재단코리아가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한국GM 부평 본사에서 ‘따뜻한 겨울나기 김치 나눔’ 행사를 통해 마련한 총 10톤의 김치를 인천 지역 사회복지 기관에 전달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김치 나눔 행사에는 한국지엠 카허 카젬 사장, 한국지엠 협신회 문승 회장, 신정원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인천본부장, 정하영 성동원 청각장애인 시설 원장이 참석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 감염 예방을 위해 직접 김장김치를 담그는 대신, 200여 명의 한국지엠과 지엠테크니컬센터코리아 직원들이 정성껏 작성한 사랑의 편지를 미리 준비한 김치 포장 상자에 넣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날 김치 전달식에 참여한 카허 카젬 한마음재단 이사장은 “우리 직원들의 따뜻한 마음으로 준비한 김치를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하는 행사는 한국지엠이 매년 겨울마다 진행해 온 의미 있는 활동 중 하나”라며, “앞으로도 뜻깊은 사회 공헌 활동을 꾸준히 이어가며 따뜻한 지역 사회를 만들어가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 김치 나눔 행사에도 500만 원의 후원금을 전달한 문승 한국GM 협신회 회장은 “한국지엠과 협력사가 하나 되어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도울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한국지엠과 협력사가 함께하는 다양한 봉사 활동을 지속해서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GM한마음재단코리아는 이번 김치 나눔 행사를 시작으로 창원과 보령 사업장에서도 12월 한 달간 김장 나눔 행사를 이어간다. 이를 통해 마련한 총 16톤의 김장김치를 인천, 창원, 보령 지역의 110개 사회복지 시설에 전달하고, 어려운 이웃의 건강한 겨울나기를 지원한다.

한편, GM한마음재단코리아는 지난 2005년 설립 이후 매년 김치를 담가 주위의 어려운 이웃에게 제공해 오고 있으며, 올해까지 총 258톤의 김장을 주위의 어려운 이웃과 사회복지 시설에 전달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