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황성엽 신영證 신임 대표 "독보적인 신탁 서비스로 시장지배력 높일 것"

최종수정 2020.06.21 13:00 기사입력 2020.06.21 13: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민지 기자] “기업문화와 조직문화를 활성화해 신탁업에서 시장지배력을 높이겠다.”


황성엽 신영증권 신임 대표이사는 21일 회사 임직원들에게 보내는 이메일을 통해 상품과 채널 경쟁력을 높이고 신탁업에서 높은 성장세를 이끌어 내겠다고 밝혔다.

황성엽 신영證 신임 대표 "독보적인 신탁 서비스로 시장지배력 높일 것"


황 신임대표는 “금융산업 고객이 장노년층으로 바뀌는 부의 세대 이전이 본격화되는 만큼 고령자 중심으로 금융서비스체계를 선보일 것”이라며 “‘신영 패밀리 헤리티지 서비스’ 등 국내·외를 아우르는 종합재산관리 금융서비스로 독보적인 신탁 서비스를 추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금융투자업계는 대형 자본금을 가진 증권사의 압도적인 규모의 경제화로 경쟁 면에서 어려운 환경에 처해있다. 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가 글로벌 금융위기보다 더 큰 위기를 불러오고 있다. 이에 따라 혁신적이고 실용적인 조직이 되지 않고 현상 유지를 목표로 한다면 시장에서 도태될 수밖에 없다는 것이 황 대표의 설명이다.


이어 그는 “앞으로 전사적인 내부통제 시스템을 완비하고 투자 비중을 적극적으로 관리해 자기자본이익률이 안정적인 성과가 나올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고객과 주주, 임직원을 연결하는 입장에서 장기적인 관점으로 고객 중심의 경영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황 신임 대표는 서울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일리노이주립대에서 재무학 석사학위(MSF)를 받았다. 1987년 신영증권에 입사해 자산운용본부장, 법인사업본부장, IB부문장, 총괄 부사장 등을 지냈다.



이민지 기자 mi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