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비건 "北과 단계적·유연한 조치로 합의할 준비됐다"

최종수정 2019.12.16 14:47 기사입력 2019.12.16 14:47

댓글쓰기

김연철 통일부 장관과 오찬 회동
"싱가포르 약속, 대화 통해 달성"
"균형 잡힌 합의에 이를 준비됐다"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스티브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가 16일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 브리핑룸에서 약식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스티브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가 16일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 브리핑룸에서 약식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16일 김연철 통일부 장관과 만나 "미국은 타당성 있는 단계와 유연한 조치를 통해 균형잡힌 합의에 이를 준비가 됐다"고 말했다.


통일부는 이날 김 장관과 비건 대표가 오찬을 갖고 한반도 정세에 대해 논의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김 장관은 이 자리에서 "북·미협상의 실질적 진전을 이끌어내기 위해 (모두가) 노력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비건 대표는 동의를 표하면서 "미국은 싱가포르 정상회담에서 미국과 북한 지도자가 천명한 약속을 대화를 통해 달성해 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양측은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인 평화 정착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계속하여 긴밀하게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고 통일부는 전했다.



김동표 기자 letme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