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양식품, 제56회 무역의 날 ‘브랜드 탑’ 수상

최종수정 2019.12.05 10:59 기사입력 2019.12.05 10:59

댓글쓰기

삼양식품, 제56회 무역의 날 ‘브랜드 탑’ 수상


[아시아경제 최신혜 기자] 삼양식품이 5일 오전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제56회 무역의 날 시상식에서 ‘브랜드 탑’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브랜드 탑은 올해 신설된 부문으로, 당해 연도(2018년 7월1일~2019년 6월30일) 단일 브랜드 상품 수출 실적이 1억불 이상인 소비재 업체에 수여된다. 삼양식품 불닭브랜드는 3년 전 900만 달러에 불과했던 수출을 1억6000만 달러로 17배 신장시키며 전 세계에 한국 식품의 우수성을 알린 공적을 인정받아 브랜드 탑을 수상했다.


불닭브랜드는 2016년 유튜브에서 시작된 ‘파이어 누들 챌린지’ 열풍을 통해 해외 소비자들에게 한국 음식을 새롭게 인식시켰을 뿐만 아니라 수출 물량 전체를 국내에서 생산하며 K푸드 홍보와 수출에 앞장서 왔다. 현재 한국 라면 수출의 약 44%를 불닭브랜드가 담당하고 있으며, 전 세계로 나가는 모든 불닭 제품 패키지엔 삼양식품이 자체 제작한 ‘K푸드’와 ‘메이드 인 코리아’ 마크가 부착돼 있다.


불닭브랜드의 성장에 따라 삼양식품의 수출도 빠르게 늘고 있다. 2017년부터 지난해 2년 연속으로 2000억원을 달성한 데 이어 올해 수출은 2700억원에 달할 전망이다. 삼양식품의 해외 매출에서 불닭브랜드가 차지하는 비중은 80%에 이른다.


삼양식품은 향후 불닭브랜드 수요가 확고한 중국, 동남아 지역에서는 유통망과 마케팅을 강화하고, 매운맛에 익숙하지 않은 미주, 유럽시장에선 현지 입맛을 고려한 불닭브랜드 수출 전용 신제품을 출시해 수출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김정수 삼양식품 대표는 “한국을 대표하는 식품 브랜드로 인정받게 돼 영광”이라며 “불닭이 글로벌 장수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성장의 기회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박윤원 삼양식품 해외마케팅팀 팀장은 해외 신시장 개척과 수출 확대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국무총리표창을 수상했다.




최신혜 기자 ss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