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 "홍콩사태 심각한 우려…시위관련 독립적 조사 개시해야"

최종수정 2019.11.19 07:15 기사입력 2019.11.19 07:15

댓글쓰기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미국이 홍콩 시위에 대해 심각하게 우려하고 있다는 뜻을 밝히고, 시위 관련 사건에 대해 독립적 조사를 개시하라고 요구했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부 장관은 18일(현지시간) 기자회견에서 "폭력이 심화하고 있는 홍콩 사태에 대해 심각하게 우려하고 있다"며 중국은 자유 측면에서 홍콩 시민들에 대한 약속을 존중해야 한다고 밝혔다. 또 대중들의 우려를 해결하기 위한 명확한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는 캐리 람 홍콩 행정장관을 향해 정부의 책임감을 높이려면 시위 관련 사건에 대해 독립적인 조사를 개시해야 한다고도 요구했다. 그는 "홍콩 정부는 홍콩을 진정시킬 일차적 책임을 지고 있다"며 "불안과 폭력은 법집행 노력만으로 해결될 수 없다"고 밝혔다.


아울러 폼페이오 장관은 "홍콩의 모든 당사자에게 자제할 것을 반복적으로 요구했다"며 "폭력은 어느 쪽이든 용납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 발언은 홍콩 당국이 대학 캠퍼스에 있는 시위자들과 대치하고, 중국 정부가 홍콩을 둘러싼 위기를 끝내기 위해 개입할 수 있다고 경고한 뒤 나온 것이다.

홍콩 경찰은 이날 새벽 시위대의 최후 보루였던 홍콩 이공대(Poly U)에 진입해 진압 작전을 단행했고, 격렬한 저항이 이어진 가운데 수백명의 시위대가 경찰에 체포됐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