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바른미래당, 홍준표 ‘손학규 사퇴’ 주장에…“한국당이나 신경 써라”

최종수정 2019.10.27 17:03 기사입력 2019.10.27 17:03

댓글쓰기

홍준표, 孫 향해 “더 이상 버티면 추해져”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바른미래당은 27일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에게 ‘이제 그만 사퇴하라’고 한 것에 대해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져야 할 사람이 손 대표에게 무슨 헛소리인가”라며 “손 대표에게 추근대지 말고 자유한국당이나 신경 써라”라고 비판했다.


김정화 바른미래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남의 당 문제에 감 놔라 배 놔라 하는 홍 전 대표가 싸구려 오지랖꾼이 되기로 한 모양”이라며 “곪아 터져가는 자유한국당의 당내 문제로 복잡할 텐데 바른미래당까지 신경 써야 할 말 못할 속사정이라도 있는 것인지 묻고 싶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대변인은 “한 겨울 단식을 해야 했던 이유, 모욕과 조롱을 참아내야 했던 이유, 손 대표의 대도무문(大道無門)을 이해할 수 없는 홍 전 대표”라며 "‘가벼움과 막말의 화신’ 그의 망동(妄動)이 볼썽사납다"고 지적했다.


김 대변인은 “존경받는 정치인으로 돌아오라고 했는가, 부디 사리분별만이라도 할 수 있는 정치인으로 돌아오라”라며 “홍 전 대표의 유통기한은 벌써 끝났다”고 밝혔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앞서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최근 손 선배의 행보는 실망스럽기 그지없다”며 “사퇴 약속을 수없이 하고도 지키지 않은 그의 잘못된 정치 행보 때문”이라고 꼬집었다.

홍 전 대표는 “존경 받는 정치인으로 돌아오라, 이제 그만 사퇴하라”며 “더 이상 버티면 추해진다”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포토] 지소연 '탄탄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