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러시아 재벌 '4천억짜리' 슈퍼요트, 부산 앞바다서 목격

최종수정 2019.10.21 14:47 기사입력 2019.10.21 14:31

댓글쓰기

슈퍼요트 A 모습./사진=연합뉴스

슈퍼요트 A 모습./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수완 인턴기자] 초호화 슈퍼요트가 부산 앞바다에 떠 있는 것이 목격돼 누리꾼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21일 요트 업계에 따르면 러시아 재벌 안드레이 멜리첸코 소유로 알려진 '슈퍼요트 A'가 최근 부산 수영구 광안대교 일대에서 항해를 즐기는 모습이 포착됐다.


특히 '슈퍼요트 A'는 배 길이만 무려 119m에 달하는 엄청난 크기로 지난 주말 광안대교를 이용한 운전자들과 해안가 아파트 주민들에게 목격돼 궁금증을 자아냈다.


해당 요트를 보기위해 중·소형 요트들이 주변으로 몰리는 진풍경이 펼쳐지기도 했다.


슈퍼요트 A 모습./사진=연합뉴스

슈퍼요트 A 모습./사진=연합뉴스



또 '슈퍼요트 A'는 전 세계 톱클래스 요트를 선정할 때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2008년 제작된 이 요트는 뱃값만 약 4천억원 내외로 추정된다.

이 배에는 안드레이 씨 지인들이 타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으며, 이들은 관광 목적으로 한국에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부산에는 이달 초 들어와 당초 계획보다 길게 머무르며 이번 달 25일 출항할 예정으로 전해졌다.




김수완 인턴기자 suw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