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천 남동공단 자동차 부품공장서 화재…1시간만에 초기 진화 완료

최종수정 2019.10.21 13:45 기사입력 2019.10.21 13:35

댓글쓰기

인천 남동공단 자동차 부품공장 화재 [사진=인천소방본부]

인천 남동공단 자동차 부품공장 화재 [사진=인천소방본부]



[아시아경제 박혜숙 기자] 21일 오전 11시 51분께 인천 남동공단의 자동차 부품공장에서 큰 불이 났으나 1시간여만에 초기 진화가 완료됐다.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남동공단 내 한 자동차 부품 공장에서 불이 나 3573㎡ 규모의 2층짜리 자동차 부품공장이 탔으며, 인근 송풍기 공장으로도 불이 옮겨붙었다.


화재 신고를 받은 소방당국은 10여분 만인 낮 12시 3분께 대응 1단계에 이어 3분 뒤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펌프차 등 소방장비 70대와 소방대원 170여명을 투입했다. 또 경기 시흥 화학구조대 차량 3대도 지원받았다.


다행히 불길이 수그러들면서 소방당국은 화재 발생 1시간 만인 이날 낮 12시 49분께 대응 1단계로 낮추고 낮 12시 53분께 초기 진화를 마쳤다.


소방당국은 자동차 부품 공장 2층 내부에서 처음 불이 시작한 것으로 보고 화재 진화 작업과 동시에 인명피해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인천소방본부 관계자는 "불이 완전히 진화한 뒤 공장 건물 내부 수색까지 마쳐야 정확한 피해 현황을 파악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박혜숙 기자 hsp066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