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빅데이터 방향성을 찾자…롯데멤버스, '엘포인트 애널리틱스 컨퍼런스' 개최

최종수정 2019.10.18 10:19 기사입력 2019.10.18 10:04

댓글쓰기

빅데이터 방향성을 찾자…롯데멤버스, '엘포인트 애널리틱스 컨퍼런스' 개최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빅데이터 컨설팅 컴퍼니 롯데멤버스의 ‘2019 엘포인트 애널리틱스 컨퍼런스’가 17일 ‘데이터 애널리스틱스로 고객 경험을 디자인하다’ 라는 주제로 롯데호텔월드점에서 열렸다.


이 컨퍼런스는 유통·제조업계 종사자들과 관련 기업들이 한 자리에 모여 고객들의 데이터를 활용하고, 분석정보 기반의 인사이트를 논의하는 자리다. 최근 불확실한 환경에서 고객 데이터를 어떻게 분석하고 이를 비즈니스에 적용할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만큼 이 날 엘포인트 제휴사 대표 및 임원, 실무자들을 포함해 많은 사람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강승하 롯데멤버스 대표이사는 최고경영자(CEO)세션 기조연설에서 “우리는 일상 속 많은 부분에서 데이터에 기반해 움직이고 행동한다”면서 “고객들의 데이터를 분석하고 비즈니스에 적용, 고객 경험과 비즈니스 파트너의 가치를 디자인하기 위해 아낌없는 투자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글로벌 로열티 솔루션 기업 에이미아의 부사장 케빈 발드윈과 가격 책정 및 프로모션 전문가인 휴 바커 박사가 연사로 초대돼 고객 중심의 비즈니스 기회를 모색한 사례와 데이터와 플랫폼을 활용한 효과적인 마케팅 노하우를 공유했다.


‘2019 엘포인트 애널리틱스 컨퍼런스’는 데이터 분석 정보와 이를 활용해 사업 성과를 모색할 수 있는 공통 세션(1부)과 비즈니스 상황에 맞는 고객 데이터 활용 방안에 대해 실제 사례를 공유하는 트랙별 세션(2부)으로 진행됐다. 특히 2부에서는 롯데멤버스의 상품 분석 플랫폼 ‘LAIP’의 시연과 실제 적용 사례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