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남기 "입국장 면세점, 600개 일자리 창출…서비스산업 혁신 도화선"

최종수정 2019.05.31 11:00 기사입력 2019.05.31 11:00

댓글쓰기

인천공항 입국장 면세점 개장행사 참석…"국내 일자리 600개 만들어"
"6월 중 서비스산업 혁신전략 발표…모든 역량 집중할 것"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31일 "입국장 면세점 도입을 위한 규제혁신이 서비스산업 혁신의 도화선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인천국제공항에서 열린 입국장 면세점 개장행사에 참석해 "면세점 같은 서비스산업은 부가가치와 일자리를 동시에 창출하는 보물창고"라며 이 같이 밝혔다.


그는 "입국장 면세점이 도입돼 국제수지가 약 347억원 개선되고 국내에 600여개 일자리가 창출될 것"이라면서 "인천공항의 글로벌 서비스 경쟁력도 크게 제고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홍 부총리는 이번 면세점 개장을 서비스산업 발전의 계기로 삼겠다는 의지도 밝혔다. 그는 "우리 서비스산업은 고용과 부가가치 비중이 선진국에 비해 크게 뒤떨어져 있다"면서 "달리보면 발전 여지가 커 국민소득 3만달러 시대에 새로운 도약을 위한 필수 과제라고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경제활력의 조속한 회복을 위해서는 서비스산업 혁신과 활성화에 속도감을 높여야 한다"면서 "7년째 국회 계류중인 서비스산업발전기본법이 조속히 통과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홍 부총리는 "6월 중 서비스산업 혁신전략을 마련해 발표할 것"이라면서 "정부의 모든 역량을 집중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최일권 기자 igcho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