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진도군, 다시래기 공개발표회 개최

최종수정 2019.05.28 09:53 기사입력 2019.05.28 09:53

댓글쓰기

진도군, 다시래기 공개발표회 개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서영서 기자] 진도군은 국가무형문화재 제81회 진도 다시래기 공개발표회가 내달 1일 오후 3시 30분부터 진도군 무형문화재전수관에서 개최된다고 28일 밝혔다.


진도 다시래기는 진도 지역에서 초상을 치를 때 동네 상여꾼들이 상제를 위로하고 죽은 자의 극락왕생을 축원하기 위해 상주들과 함께 밤을 지새우면서 노는 민속극이다.

특히 타고난 수명을 다 누리며 행복하게 살다 죽은 사람의 초상을 치르면 상주와 유족들의 슬픔을 덜어주고 위로하기 위해 벌이는 상여 놀이로 지난 1985년 2월 국가무형문화재로 지정됐다.


오는 6월 공개행사는 문화재청과 국립무형유산원, 한국문화재재단의 후원으로 개최되며 진도 다시래기 보유자를 비롯한 전수자들이 참석한다.


이번 행사는 진도 다시래기 전체를 일반인들에게 공개해 전통문화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우리 고유의 민속문화를 계승·발전시키기 위해 개최되며, 보존회원들과 관람객들도 함께 어울마당이 펼칠 예정이다.

한편 진도군에서는 강강술래와 아리랑에 이어 다시래기, 씻김굿, 만가 등 상·장례문화를 유네스코 세계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하기 위해 준비 중이다.




호남취재본부 서영서 기자 newsfact1@naver.com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