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마약투약 혐의' 박유천, 오늘 檢 송치

최종수정 2019.05.03 07:02 기사입력 2019.05.03 07:02

댓글쓰기

'마약투약 혐의' 박유천, 오늘 檢 송치

[아시아경제 송승윤 기자] 마약 투약 혐의로 구속된 가수 겸 배우 박유천(33) 씨가 3일 검찰에 넘겨진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이날 박씨를 검찰에 송치할 계획이다.


박씨는 올해 2∼3월 전 연인인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 황하나(31) 씨와 함께 3차례에 걸쳐 필로폰 1.5g을 구매해 일부를 7차례에 걸쳐 서울 용산구 한남동 황씨 오피스텔 등에서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다른 마약 투약 혐의로 황씨를 붙잡아 조사하던 경찰은 황씨로부터 "올해 초 박씨와 함께 마약을 투약했다"는 진술을 받았다. 이후 박씨에 대한 수사에 착수해 마약 투약 혐의를 확인했다.


박씨는 마약 투약 의혹이 불거진 뒤 기자회견 등을 자청해 자신을 혐의를 완강히 부인해왔다.

그러나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마약 반응 검사 결과 양성 반응이 나온 데 이어 법원의 구속영장 발부로 수감되자 심경에 변화를 일으켰고, 지난달 29일 기존의 결백 주장을 접고 혐의를 인정했다.


과거 연인 사이던 박씨와 황씨는 지난 2017년 결혼을 약속했다는 사실을 대중에 알렸지만, 이듬해 결별했다.




송승윤 기자 kaav@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