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에스원, 블루에셋 미화교육센터 개관 "건물 위생관리로 교육 전문화"

최종수정 2019.03.21 10:57 기사입력 2019.03.21 10:57

댓글쓰기

환경소독 교육부터 실내외 마감재별 관리기법 실습
'청결' 위주에서 '건물 위생 관리'로 전문화 목표

육현표 에스원  사장이 블루에셋 미화교육센터 개관식에 참석해 직접 교육 기자재를 시연하고 있다.(사진제공=에스원)

육현표 에스원 사장이 블루에셋 미화교육센터 개관식에 참석해 직접 교육 기자재를 시연하고 있다.(사진제공=에스원)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에스원 이 미화 서비스를 전문화하고 임직원들의 서비스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종합 미화 교육 실습장인 '블루에셋 미화교육센터'를 개관했다.


블루에셋 미화교육센터에서는 청결 위주였던 미화 서비스를 건물 위생 관리 전반으로 업그레이드 할 수 있도록 교육 프로그램과 기자재를 갖춘 것이 특징이다. 그동안 국내 미화서비스는 관리 표준 없이 소위 쓸고 닦는 단순 서비스로 시각적인 청결만을 유지한다는 한계가 있었다.


에스원은 블루에셋 미화교육센터에서 세균·바이러스의 감염위험을 낮추는 선진미화관리 기법인 환경소독(Environmental Surface Disinfection)을 체계적으로 교육한다. 세균 및 바이러스에 특히 취약한 병실, 화장실, 샤워실, 팬트리 설비 등을 실제와 똑같이 구현해 구역별로 차별화 된 환경소독 기법의 훈련이 가능하도록 했다.


또한 천연석, 카펫, 목재 등 실제 건물에서 사용하는 약 50여종의 다양한 실내외 마감재를 구축하여 마감재별 특성에 맞는 최적화된 관리기법을 실습할 수 있도록 공간을 꾸몄다. 체계적인 미화 교육을 통해 자산 가치를 높이고 건물 생애주기 비용(Life Cycle Cost)도 절감할 수 있는 미화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목표다.


에스원은 미화서비스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블루에셋 미화교육센터를 개관했다. 에스원 육현표 사장(왼쪽 두번째)과 임석우 에스원 BE사업부 부사장(오른쪽 첫번째).

에스원은 미화서비스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블루에셋 미화교육센터를 개관했다. 에스원 육현표 사장(왼쪽 두번째)과 임석우 에스원 BE사업부 부사장(오른쪽 첫번째).



에스원은 작년 10월 국내 최초로 세계청결산업협회(ISSA)의 미화산업국제표준(CIMS)과 친환경서비스(CIMS-GB) 인증을 취득했다. 미화서비스를 기존 청결에서 건물의 위생까지 관리하는 수준으로 전문화한다는 방침이다. 필요한 경우 고객들을 교육센터에 초청해, 안심할 수 있는 미화서비스임을 알릴 계획이다. 이를 통해 에스원 미화서비스의 차별성을 강조하고 시설관리(FM) 수주 마케팅에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나아가 향후에는 협력사에도 개방하여 선진 미화 운영 체계를 전파할 예정이다.

임석우 에스원 BE(Building Engineering)사업부 부사장은 "이제는 미화서비스에 과학적인 기법을 더하여 안전하고 건강한 삶을 지원하는 방향으로 패러다임이 바뀌어야 할 때"라며 "이번 미화교육센터의 개관은 에스원이 관리하는 모든 건물에서 한 차원 높은 미화서비스가 제공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