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가습기 살균제 성분 검출된 美 콜게이트 세척제 수거·폐기

최종수정 2019.03.19 10:19 기사입력 2019.03.19 10:19

댓글쓰기

가습기 살균제 성분 검출된 美 콜게이트 세척제 수거·폐기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미국 콜게이트의 세척제에서 가습기 살균제 성분이 검출돼 해당 제품을 수거·폐기한다고 19일 밝혔다.


식약처에 따르면 위생용품 수입업체 베스트글로벌푸드가 수입·판매한 미국 콜게이트의 세척제 '팜올리브 울트라스트렝스'에서 허용되지 않은 성분인 메칠클로로이소치아졸리논/메칠이소치아졸리논(CMIT/MIT)이 검출됐다. 이 업체는 문제의 세척제를 5205㎏ 수입했다. 제조일자는 2018년 9월1일, 수입일자는 2019년 1월18일이다.


CMIT/MIT는 낮은 농도로 뛰어난 항균효과를 나타내 미국과 유럽에서 샴푸, 세제 등 생활용품에 사용된다. 그러나 우리나라에서는 세첵제, 헹굼보조제, 물티슈 등 19개 위생용품에서 사용할 수 없는 성분으로 관리하고 있다.


식약처는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판매 또는 구입처에 반품해줄 것을 당부했다.


또 문제가 된 콜게이트 세척제의 수입 차단을 위해 통관단계 정밀검사를 강화했다. 다른 수입 세척제 제품과 국내 생산 세척제에 대해서도 현황 조사를 실시하기로 했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기준 및 규격을 위반한 제품을 철저히 조사해 국민의 위생용품의 안전한 사용이 최우선적으로 확보될 수 있도록 안전관리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박혜정 기자 park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