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특징주]우리기술, 암혈관 억제하는 차세대 항체 신약 개발 기대 '반등'

최종수정 2019.03.12 11:01 기사입력 2019.03.12 11:0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형수 기자] 우리기술 이 나흘 만에 반등하고 있다.


12일 오전 10시59분 우리기술 은 전날보다 3.77% 오른 1240원에 거래되고 있다.


우리기술 은 이날 종양 혈관 마커 'clec14a'에 특이하게 결합해 혈관신생 억제 역할을 하는 특이성 신규 항체의 캐나다와 호주 특허 출원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우리기술 은 앞서 관련 기술을 한국과 미국, 중국, 일본 4개국에 원천특허 등록을 마쳤다. 지난 1월엔 미국, 중국, 유럽에 개량특허를 출원을 끝냈다. 현재 한국, 미국, 일본, 중국, 유럽, 캐나다, 호주 등 PTC(특허협력조약·Patent Cooperation Treaty) 출원에 진입한 상태다.


우리기술 은 종양이 성장하기 위해 만드는 혈관인 '암혈관(혈관신생·angiogenesis)' 억제 항체와 관련해 해외 특허 출원을 확대하고 차세대 항체 신약 상용화에 속도를 내기로 했다. 종양은 빠른 성장과 전이를 위해 주변혈관으로부터 영양분을 공급받아야 하는데 이를 위해 스스로 신생혈관을 생성한다.

우리기술 은 암 내피세포에 특이적으로 과발현하는 clec14a의 기능을 조절해 신생혈관의 생성을 억제하는‘clec14a 항체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암혈관 생성을 촉진하는 혈관내피증식인자수용체가 암치료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며 "효율적으로 조절 및 억제 할 수 있는 clec14a 유전자의 특이 항체를 기반으로 신개념 항체 신약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박형수 기자 Parkh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