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산업硏 "수출 저성장 추세…'소비 활성화' 지원 정책 필요"

최종수정 2019.03.10 11:00 기사입력 2019.03.10 11:00

댓글쓰기

최근 5년간 연평균 실질 수출증가율, 경제성장률에도 미달

산업硏 "수출 저성장 추세…'소비 활성화' 지원 정책 필요"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세계교역 환경 변화로 수출 둔화가 장기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한국경제가 적정 수준의 성장을 지속하기 위해서는 성장전략의 전환이 필요함을 주장하는 보고서가 나왔다.


10일 산업연구원이 발표한 '수출주도형 성장, 지속가능한가 : 글로벌 교역 둔화 시대의 성장전략' 보고서에 따르면 세계 교역환경을 고려할 때 수출의 저성장 기조는 앞으로도 지속될 전망이라고 예측했다.


보고서는 한국경제는 경제개발 이후 40여년간 수출이 국내총생산(GDP)보다 약 2배 빠른 속도로 증가하면서 성장의 엔진 역할을 수행했으나, 최근 5년간 실질 수출증가율은 이전 기간의 5분의 1 수준으로 낮아졌다고 봤다.


특히 2014~2017년간은 통계작성 이후 최초로 4년 연속 수출증가율이 경제성장률보다 낮았다고 평가했다.


강두용 산업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수출 저성장 추세는 세계교역 둔화의 결과로 향후에도 지속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한국경제가 적정 수준의 성장을 달성하기 위해서는 소비 활성화를 통해 수출의 성장기여 하락을 보전하는 방향으로의 구조전환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이어 "소비주도의 성장은 국민 후생과 보다 직결되고 좀 더 포용적·균형적인 성장을 낳을 것"이라며 "소비 활성화를 지원하는 정책적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