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트럼프, LPGA 스타와 플로리다 본인 골프장에서 골프

최종수정 2019.03.10 07:01 기사입력 2019.03.10 07:01

댓글쓰기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9일(현지시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골퍼 렉시 톰프슨과 골프를 즐겼다. 트럼프 대통령은 주말을 맞아 플로리다주에 있는 마러라고 리조트에서 휴식하고 있다. 그는 이날 오전 인근의 트럼프 인터내셔널 골프클럽에서 톰프슨과 골프를 쳤다고 린제이 월터스 백악관 공보담당이 밝혔다.


톰프슨은 드라이버샷 비거리가 300야드를 훌쩍 넘는 장타자로 유명하다. LPGA 홈페이지에 따르면 그의 통산 상금은 850만달러를 기록 중이다.


'골프광'으로 잘 알려진 트럼프 대통령은 취임 후 유명 선수들과 종종 게임을 즐겼다. 지난달 2일에는 플로리다에 있는 트럼프 내셔널 주피터 골프클럽에서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 '살아있는 골프 전설' 잭 니클라우스와 함께 골프를 했다. 저스틴 토머스, 대니얼 버거, 짐 허먼 등 미국프로골프(PGA) 선수들과도 골프를 쳤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