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베네수엘라 주재 美 외교관·가족 일부 철수

최종수정 2019.01.26 08:30 기사입력 2019.01.26 08:30

댓글쓰기

베네수엘라가 미국과의 정치·외교 관계 단절을 선언한 가운데 베네수엘라에 거주하던 일부 미국 대사관 직원과 가족이 귀국 길에 올랐다.


25일(현지시간) AP통신 등에 따르면 미국 외교관들이 탄 10대의 차가 이날 오전 현지 경찰의 호위 아래 대사관을 떠나 공항으로 향했다. 미 외교관과 가족은 이날 마이애미행 아메리칸 에어라인 여객기를 타고 카라카스를 떠날 것으로 보인다고 AP통신은 전했다.


니콜라스 마두로 베네수엘라 대통령은 23일 미국과의 외교 관계 단절을 선언하면서 72시간 안에 모든 미국 외교관들은 철수하라고 요구한 바 있다.


마두로 대통령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후안 과이도 국회의장을 베네수엘라의 임시대통령으로 인정한 데 반발해 미국에 있는 자국 대사관과 영사관을 먼저 폐쇄하고 자국 외교관의 철수를 지시했다.


미국은 마두로 대통령의 조치를 거부했지만, 전날 미 국무부가 안전을 우려해 주재 외교관들을 불러들이고 자국민에게도 출국을 권고했다.



국제부 기자 interdep@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