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레이더 갈등' 日 자민당 의원들 "韓과 방위협력 중단"

최종수정 2019.01.22 20:38 기사입력 2019.01.22 20:3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목인 기자] 한일간 '레이더-저공비행' 갈등과 관련해 일본 여당 국회의원 사이에서 한국과 방위협력을 중단해야 한다는 등의 강경 발언이 나왔다고 NHK가 22일 보도했다.

자민당 국방위원회 소속 의원들은 이날 회의를 열고 한일간 '레이더-저공비행' 갈등 문제에 대한 대응책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참석 의원들은 "한국측에 잘못이 있으니 방위협력을 중지해야 한다", "한국군 군함의 일본 입항을 불허하는 제재를 행해야 한다"는 등의 의견을 냈다.
참석자들은 일본 정부에 한국에 대해 강경하게 대응하고 제재를 검토하도록 요청하기로 했다. 또 일본 국회 차원에서 한국을 비판하는 결의안도 추진하기로 했다.

회의에 참석한 이와야 다케시(岩屋毅) 방위상은 "제재는 정부 차원에서 신중하게 고려해야 할 문제"라며 "'큰 목적'을 위해 방위협력을 계속하는 노력은 하겠지만, 타이밍과 내용에 따라 적절하게 판단하겠다"고 말했다.

조목인 기자 cmi072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