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민의당 "부처님 가르침 따라 대립·갈등 대신 協治"

최종수정 2016.05.14 10:55 기사입력 2016.05.14 10:55

댓글쓰기

국민의당 "부처님 가르침 따라 대립·갈등 대신 協治"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국민의당은 석가탄신일인 14일 "다가오는 20대 국회는 부처님의 가르침을 따라 대립과 갈등 대신 협치(協治)를 통해 민생을 해결하고 일하는 국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손금주 국민의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오전 석가탄신일을 맞아 낸 논평에서 "불기 2560년 부처님 오신 날을 온 국민과 함께 봉축드린다"며 이같이 밝혔다.

손 대변인은 우선 "부처님께서 이 땅에 와 고행 속에 깨달음을 얻고 세상의 중생을 구했다"며 "우리 불교가 오늘날 대한민국의 어려운 경제현실과 각종 사회문제를 해결하고 민주주의와 통일의 위기를 헤쳐 나가는 데 중심적 역할을 해 주실 것으로 믿는다"고 당부했다.

이어 손 대변인은 "정치권은 부처님의 가르침과 그 분이 이땅에 오신 의미를 되새겨야 한다"며 "다가오는 20대 국회에서는 부처님의 가르침을 따라 화합과 상생으로 여야가 서로 이해하는 국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손 대변인은 또 "국민의당은 부처님의 가르침처럼 모든 중생을 공경하고 공양하는 마음으로 국민을 섬기고, 화합과 타협의 정치를 통해 국민의 삶을 지켜드릴 것"이라며 "부처님의 자비와 광명이 대한민국에 가득하길 기원한다"고 강조했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