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5일 '슈퍼 주총데이' 관심 안건은?

최종수정 2016.03.24 14:56 기사입력 2016.03.24 14:56

댓글쓰기

25일 '슈퍼 주총데이' 관심 안건은?
[아시아경제 박선미 기자]상장사 주주총회가 몰려 '슈퍼 주총데이'라고 불리는 25일, 주주들이 관심 있게 지켜볼 필요가 있는 주총 핵심 안건에는 뭐가 있을까.

대신경제연구소는 오는 25일 정기주총을 개최하는 803개 상장사 중 192곳과 28일 주총을 여는 110개사 중 26개사에 대한 의안분석을 한 결과 사조그룹, 풀무원 , 서울옥션 , 우리산업 , 신송홀딩스 등의 주총 결과에 관심을 가져볼 필요가 있다고 분석했다.

경영권 승계와 기업 지배구조 개편 중인 사조그룹은 계열사들의 배당 미실시, 이사 과다 겸임 및 출석률 저조, 주식연계채권 발행금액 확대 이슈가 주목을 받았다. 사조그룹 계열사들은 충분한 자산가치와 펀더멘탈 대비 소극적인 주주환원 정책을 펴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상황이다.

사조씨푸드의 경우 최근 5년간 지속적인 흑자시현에도 현금배당을 실시하지 않았다. 또 사조산업 의 경우 불특정 다수인에 대한 전환사채 및 신주인수권부사채 발행 한도를 각각 200억원에서 1000억원으로 확대하는 안건을 다룰 예정이어서 주식 희석에 대한 우려가 있다.

이사회의 역할과 책임 관점에서는 풀무원의 주주총회가 주목을 받고 있다. 회사 경영에 충실해야 할 사내이사의 과다 겸임문제, 엄격한 독립성을 바탕으로 경영진을 견제해야 하는 사외이사의 장기 재임 이슈, 외부 사내이사 선임을 원천적으로 금지하는 정관 변경 등이 25일 열리는 풀무원 주주총회의 쟁점 사항이다.
적대적 인수합병(M&A) 방어수단과 관련해서는 서울옥션, 우리산업, 우리산업홀딩스를 지켜볼 필요가 있다. 서울옥션은 주총에서 이사와 감사 해임 요건을 강화하고 대표이사와 이사가 비자발적 사임, 또는 퇴임시 각각 100억원, 20억원 이상을 지급하는 황금낙하산 도입 안건을 제시한 상황이다.

이와 관련해 정성엽 대신경제연구소 지배구조연구실 연구위원은 "자본시장 선진화 관점에서 M&A 공격과 방어 수단은 균형을 이뤄야 하지만 무조건적인 M&A 방어 장치 도입으로 인해 회사에는 도움이 될 수 있는 합병이 특정 주주의 이익을 위해 무산되고 이로 인해 다수 주주의 이익이 침해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신송홀딩스와 한미글로벌의 주총에서는 지나치게 적은 감사보수한도가 주목 받을 수 있다. 신송홀딩스와 한미글로벌은 상근 감사 보수한도를 직원 평균치 대비 낮은 수준인 각각 2500만원, 5000만원으로 제시해놓은 상황. 한정수 연구원은 "경영진을 감시하고 견제하는 임무를 지닌 감사의 보수가 일반 직원보다도 낮아 과연 이들이 충실한 감시와 견제 역할을 할 수 있을지 의문을 품게 한다"고 전했다.

박선미 기자 psm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