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홍균, 10~12일 미국 방문...6자 수석대표 회동

최종수정 2016.03.08 15:17 기사입력 2016.03.08 15:17

댓글쓰기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 (사진=연합뉴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우리측 신임 북핵 6자회담 수석대표인 김홍균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10~12일 미국 워싱턴D.C.를 방문한다고 외교부가 8일 밝혔다. 첫 공식 데뷔전이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김 본부장은 미국 현지시간으로 11일 미국 측 6자회담 수석대표인 성 김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 겸 대북정책 특별대표와 만난다"며 이같이 전했다.

조 대변인은 이번 회동에 대해 "북한의 도발 가능성을 포함해 한반도 정세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안보리 결의 2270호와 각국 독자제재의 충실한 이행을 통해 북한의 행동 변화를 이끌어 내기 위한 다양한 공조방안, 향후 주요 외교일정에 대한 심도 있는 협의가 진행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조 대변인은 또 "한미는 현단계에서 전례 없이 강력한 안보리 결의와 독자적 제재의 충실한 이행에 집중해야 한다는 데 인식을 같이하고 있으며, 북한과의 향후 어떤 대화에서도 비핵화가 최우선이라는 일관된 원칙을 견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